에어컨 실외기 어떻게 가리나요? > LIVING & DECO

본문 바로가기


LIVING

에어컨 실외기 어떻게 가리나요?

본문

Vol. / 전원속의 내집​

에어컨은 나날이 진화하는 한편 실외기 디자인은 십 년 전 그대로. 입면의 골칫덩이 에어컨 실외기를 처리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모았다.



㈜애스크건축 ©남궁선

 

벽돌 공간쌓기를 통해 매스의 단일성을 유지하면서 부분적으로 투명도를 달리 주었다. 덕분에 주변 시선을 차단하면서 중정과 실외기실을 감싸는 코너부를 형성했다. 

 


조앤파트너스

 

옥상이 있다면 위로 올려 도로에서는 안 보이게 하는 것이 제일 좋다. 설치 후 깔끔하게 감싸면 사용하지 않을 땐 미니 평상으로도 손색 없다. 

 


트라움목조주택

 

2층으로 올라가는 현관 계단 하부를 창고처럼 쓸 수 있도록 문을 달아 실외기나 잡동사니 등을 보관할 수 있게 했다. 

 


㈜건축사사무소 더함

 

낮은 화단과 같은 재료인 청고벽돌로 부분 담장을 만들어 실외기, LPG저장시설 등을 숨긴다. 

 


실외기 가림막, 이것만은 알고 준비하세요   

● 다가구·다세대 건물은 입면 디자인이 임대 경쟁력에도 영향을 준다. 설계 단계에서 미리 계획해 가림막을 설치하는 것이 초기 비용은 들어도 장기적인 관점에서는 이득일 수 있다.      

● 세종특별자치시에서 건축 허가를 받기 위해서는 에어컨 실외기를 가리는 것이 도시 경관 디자인 가이드라인에 포함되어 있다. 이처럼 지구단위계획이나 별도 지침도 사전에 확인해야 한다.           

● 일반적으로 공기가 통하고 디자인상으로도 깔끔한 루버(선형 부재를 같은 간격으로 반복해서 부착)를 채택하는데, 관리나 이전 등을 고려해 접근 가능성도 염두에 두어야 한다.


비온후풍경, 대진건축사사무소

 

돌출되지 않고 입면이 반듯하게 이어지도록 실외기 공간을 벽 안쪽으로 두고, 외벽에 사용한 울린목 패널을 연장해 루버처럼 만들었다. 

 


㈜요앞 건축사사무소 ©류인근

 

건물 주요 외벽 마감재를 활용한 사례로, 가장 간단하면서 비용면에서도 경제적이며 일관된 디자인이 돋보이는 아이디어다. 

 


서가 건축사사무소 ©신경섭

 

다가구주택 각 세대에 돌출 발코니를 설치하고 작은 원이 타공된 난간을 둘렀다. 시선 유입을 걸러주는 장치인 동시에 실외기를 놓기에도 요긴하다. 

 



 

구성_ 조성일   |  사진_ 주택문화사 DB

ⓒ 월간 전원속의 내집 / Vol.240  www.uujj.co.kr

20190131175043492pscp.jpeg

 

[이 게시물은 전원속의내집님에 의해 2020-03-04 10:55:43 HOUSE에서 이동 됨]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인스타그램으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